폐지된 줄 알았던 공관병, 부사관으로 땜질처방! > 보도자료 및 기고

본문 바로가기
    한글 - korean   영어 - english   중국어 - 中文   일본어 - 日本語      



보도자료 및 기고
    Home  >  미디어  >  보도자료 및 기고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Files첨부파일 목록목록으로
보도자료
18-04-11 17:08

폐지된 줄 알았던 공관병, 부사관으로 땜질처방!

의원실
조회수 34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Files 목록

폐지된 줄 알았던 공관병, 부사관으로 땜질처방!

육군, 부사관 배치때 조리시험 실시... 해군은 시설관리병으로 이름만 바꿔

김학용“눈가리고 아웅식 땜질처방... 근본적인 대책 마련 시급”

 

□ 군 지휘관의 갑질 논란으로 지난 해 폐지된 공관병 자리 일부가‘공관부사관’으로 대체돼 운영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 국회 국방위원회 김학용 위원장(자유한국당, 경기 안성)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육해공군 공관병 대체인력 운영현황 자료〉에 따르면 육군은 지난 해 9월 30일부로 공관병 제도를 폐지하고 육군 4성 장군 5명의 공관에만 1명씩 공관병 대체인력을 배치해 운영 중으로, 육군참모총장과 제2작전사령관, 제3군사령관의 공관에는 대체인력으로 부사관 3명이 선발돼 배치됐고, 제1군사령관과 한미연합사부사령관 공관에는 군무원이 채용돼 근무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 문제는 육군의 경우 공관에 부사관을 배치하는 과정에서 조리시험을 치룬 것으로 확인됐는데, 지난 해 국방부가 박찬주 전 육군대장 부부의 공관병에 대한 갑질 의혹을 조사하면서 박 대장의 부인이 공관병의 요리 실력을 탓한 것을 염두에 둔 조치가 아니냐는 의혹을 낳고 있다.

 

이에 대해 국방부 관계자는“공식행사 등을 고려해 조리특기의 부사관을 보직했다.”고 해명했다.

 

□ 또, 해군의 경우에는 공관병 폐지 후 상황ㆍ시설 관리병 제도를 신설하고, 해군참모총장과 해군참모차장, 해군작전사령관의 공관에 각 1명씩 배치했는데, 이 또한 기존의 공관병처럼 공관에 상주시키지 않고 출퇴근을 시키고 있다는 점만 바뀌었을 뿐 역할은 기존 공관병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는 점에서 이름만 바꾼 꼼수가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 한편, 공군은 공관병 폐지 이후 대체인력을 선발하지 않고 있다.

 

□ 이에 대해 김학용 국방위원장은“전형적인 눈가리고 아웅식 땜질처방”이라고 지적하고,“송영무 국방장관은 모든 지휘관 공관에 근무하는 병력을 철수하고 민간인력으로 대체하라고 했지만, 실상은 크게 바뀌지 않았다.”면서, "군대의 병영문화를 바라보는 우리 사회의 시각이 예전에 비해 크게 달라졌다는 점에서 여전히 경직되고 폐쇄된 군대문화 개선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끝〉 

TAG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천일염세계화포럼
    안성시청
    국회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옐로아이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 국회 본청 421호 / Tel 02-788-2721, 02-788-2407 / Fax 02-788-3685
    경기도 안성시 중앙로 473 / Tel 031-672-6622 / Fax 031-672-6611
    CopyRight © 2015 KIMHACKYONG.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